기억이 나를 본다 - 시감상

기억이 나를 본다.

기억이 나를 본다.

기억이 나를 본다

내가 기억한다고 생각한다. 하지만 이 시는 기억의 주체가 바뀐다. 

기억이 나를 본다. 마치 IoC 처럼. 기억의 제어권은 우리에게 있는 것처럼 보이지만 사실은 기억에게 있다.

아무리 주의에 많은 것들이 기억을 방해해도 강렬한 기억만이 계속 다가오고 생각나는 것 같다.

댓글

댓글 본문
작성자
비밀번호
graphittie 자세히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