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ight to repair 수리할 권리

수리할 권리 - 맥북에어를 다시 살려내라 3(최종)

수리할권리 - 맥북에어

수리할 권리 - 맥북에어를 다시 살려내라 3(최종)

7월 20일 저녁 옥수동 동아리 방에 우리는 다시 모였다. 다행이 그날 알리익스프레스에서 맥북에어 반사판이 도착했다. 그리고 기존 맥북에어액정에 있는 반사판을 조심스럽게 제거하고 새로운 반사판으로 교체했다. 반사판은 총 5장으로 구성되어 있었다. 어떤 순서로 교체해야하지는 앞뒷면이 헷갈렸지만 하나씩 테스트하면서 교체를 했다.

액정-반사판을 하나씩 교체하는 모습

그리고 드디어 맥북에어 백라이트가 정상적으로 동작 하는 화면을 보았다.

맥북에어백라이트교체정상동작

"두둥"하는 소리와 함께 백라이트가 켜졌을때 그 기쁨은 이루 말할수가 없었다.

이 화면을 보기 위해서 우리 동아리 사람들과 거의 3주를 헤매다가 성공했다.  문제가 많았지만 결국 우리는 고쳤다. 예상치 않은 난관이 많았다. 처음엔 원인을 잘 몰라서 추론하고 그 문제들을 하나씩 제거해가면서  맥북에어의 액정을 부할시키기 위해서 노력했던 시간들이 머리속에서 주마등처럼 스쳐갔다. 

그리고 쉽지 않았던 만큼 그 기쁨도 컸던것 같다. 우리 모두가 같이 한거라서 더 의미가 있었다. 서로가 서로의 속도를 기달려주었다. 한달이라는 시간동안 모두 인내를 가지고 실패를 기다려줄수 있었기 때문에 고칠수 있었던 것 같다. 

단순히 고쳤다는 것 자체보다 그 시간동안 사물의 동작원리와 사물의 이야기들을 더 깊이 사유할 수 있었다는 사실이 더 의미있게 다가왔다. 

고치지 않고 버리고 새로 사는게 편한 시대에

편리함 이면에는 편리함만큼이나 물건을 수리함으로써 얻는 성취와 즐거움, 애정 그리고 추억도 같이 버리는 것을  강요받고 있는 시대인 것 같다...  

우리는 수리를 통해 물건의 소중함과 물건에 담긴 손떼와 추억을 다시 상기시키고 그 경험들을 소중히 생각하는 것 같다. 그리고 이런 경험을 여러사람들과 같이 나누고 싶어한다.

동아리는 마지막은 역시나 먹방!

우리는 성공적인 수리를 축하하면 와인을 마시면 동아리 모임을 마쳤다!

 

 

댓글

댓글 본문
작성자
비밀번호
버전 관리
happydeveloper
현재 버전
선택 버전
graphittie 자세히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