믿거나 믿으면

마이크로췹 임플란트 실험 Micro Chip Implant

예전에 마이크로 췹 임플란트에 대해 포스팅한적이 있습니다.

마이크로췹 임플란트

32M이라는 미국 회사가 직원들한테 "자율적으로" 마이크로 췹을 이식시킬 사람을 모집한다고 했었는데, 한 방송에서 그 회사를 방문해서 촬영한게 인터넷에 나왔네요. 회사는 직원들의 마이클로 췹 이식하는 날을 이렇게 표현한 거 같네요.

Chip Day Party (칩 박는 날 기념 파티)

영상을 보면 췹 회사 고위 임원급(CIO? CEO?)이 직접 이식하는 장면 시연을 합니다. 고위 임원들이 하면 밑에서는 안하기 어렵겠죠? 그리고 침 임플란트가 뭐 대단한게 아니라 그냥 주사 맞는 것정도로 보입니다.

 

 

 

영상을 보면 직원들에게 한 일주일간 시간을 주고 할지, 말지 선택권을 준거 같은데요. 회사의 어느정도 강제적 입김은 작용하지 않았을까 합니다. 방송까지 불러다 놓고 촬영을 시키는 것을 보면요.

그러고는 이미 췹을 이식한 사람이 자판기 앞에서 Kit-Kat을 선택하고 이식한 췹으로 결제하는 것을 보여줍니다. 뭐 사용성측면에서, 개인인증측면에서 이보다 더 편하고 안전한 것은 없겠지요. 췹 임플란트와 암호화폐의 결제가 만나면 더욱 강력한 영향을 미칠거 같네요.

췹을 이렇게 생겼네요.

출처

방송 마지막에 트위터로 마이크로 췹 임플란트를 찬성하는지 반대하는지 여론조사한 결과가 나옵니다.


출처

93%가 반대한다고 나옵니다.

스티밋에서도 한 번 해보면 좋겠네요. 좀 더 사실적으로 하는게 좋겠죠? 그냥 할래 말래 하면 안한다가 대부분일거라서요.

회사에서 마이크로 췹 임플란트를 권유한다면, 당신은 어떻게 하시겠습니까?

저는 안합니다! 개인적으로 하면 몰라도 회사서 하는것은 "믿을 수가" 없기 때문입니다.

이런 미래가 다가올까요?

출처

댓글

댓글 본문
작성자
비밀번호
graphittie 자세히 보기